머리카락이 없어서 원피스를 입혀 나가도 장군감이라는 말을 들어요.


피부가 민감한 우리 아이는 시중에 파는 헤어밴드는 불편해서 안하려고 해요.


디자인이 비슷비슷.. 스타일 사는 악세서리를 해주고 싶어요.